한국보다 일본? 중국인들의 선택, 일본으로 몰린다

중국 관광객, 노동절 연휴에 일본으로 몰려간 이유

SBS
  • 5월 노동절 연휴를 맞아 중국 관광객들이 일본을 가장 많이 찾았음.
  • 일본 관광업계는 벚꽃 시즌과 환율 등이 중국 관광객 증가에 영향을 미침.

2024년 4월 23일 중국 경제매체 차이신에 따르면 중국 노동절 연휴(5월 1일~5일)를 앞두고 중국 온라인여행 플랫폼(OTA)에서 일본 여행 검색이 증가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최대 OTA인 씨트립에 따르면 노동절 연휴 최고 인기 목적지는 일본이 차지하여, 한국은 3위를 차지했습니다.

SBS

또한, 중국의 온라인 여행사 통청에 따르면 최근 1주일 동안 일본 여행 예약 지수가 3배 이상 상승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로 인해 일본 정부는 3월에 300만명 이상의 외국 관광객을 기록하며 급증했으며, 이는 코로나19 이전의 수치에 비해 상당한 증가를 보였습니다.

SBS
  • 중국 관광객의 일본 방문 증가는 엔화 약세와 관련이 있음.
  • 일본 방문 격려책이 중국 내 연휴 관광 수요를 증가시켰음.

엔/달러 환율이 육박하여 엔화 가치가 34년 만에 최저치를 경신하면서 중국 유저의 일본 여행 비용 또한 상승했습니다. 이에 1분기 방일 유저의 1인당 소비금액은 29만3100엔(약 261만원)으로, 외국 관광객 중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SBS
  • 실제 리오프닝에도 불구하고 중국인 관광객 수 증가가 기대에 못 미치는 분석.
  • 중국 관광객의 특징 변화로 방문 연령층 및 여행 스타일 변화 발생.

이러한 변화로 한국 관광지의 경쟁력이 약화되고, 중국 관광객이 일본을 선호하는 추세가 나타났습니다.

SBS
  • 중국인들이 일본을 선호하는 이유에 대한 분석을 통한 전망.
  • 한국의 관광 산업이 새로운 변화를 가져야 할 필요성.

한국에 재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의 비율이 낮은 이유에 대해 한국을 처음 방문했을 때와 재방문했을 때의 매력이 차이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한국의 음식과 문화가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만큼, 향후 관광 산업에 관련 콘텐츠 강화가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SBS

콘텐츠 뿐만 아니라 관광객들이 현지 문화와 소비를 경험하고 싶어하는 경향이 높아지고 있으며, 이를 토대로 한국 관광 산업의 방향성을 검토할 필요가 있습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croll to Top